회원가입 로그인 문의안내 사이트맵



홀인원보도자료

홀인원 메인 > 홀인원 커뮤니티 > 홀인원보도자료

 

 

전립선염과 요도염은 남성을 괴롭히는 대표적인 비뇨기과 질환이다.

이 둘은 약간의 차이는 있지만 원인과 증세가 비슷하고, 전립선과 요도는 가까이 위치해 서로 영향을 주고받아 동시에 발병하는 경우도 많다.

대다수의 남자들이 정확한 진단 없이 약을 복용하거나 쉬쉬하며 방치하다가 병을 키워서 치료에 수개월이 걸리기도 한다. 

전립선염과 요도염은 소변을 볼 때 따끔거리는 증세가 비슷하지만, 원인이 다르므로 전문의의 진단에 따른 정확한 치료가 필요하다.

일반적으로 전립선염의 경우 회음부의 불쾌감과 잔뇨감 증상이 있고 요도염은 요도분비물과 가려움증 등의 증상으로 구분된다. 요도염과 전립선염이 동시에 나타나는 경우 증상이 복합적으로 나타나기도 하는데, 특히 요도염의 경우는 잠복기가 있기 때문에 알아차리기가 쉽지 않다.



생활습관성 질환 전립선염

전립선염은 장시간 앉아있는 업무습관과 과로, 음주, 스트레스 등의 생활습관이 원인이 되는데, 비뇨기과 질환 중 가장 흔한 질환으로 세균성과 비세균성으로 나뉜다.

대게 전립선염의 2/3가 비세균성 전립선염으로 나타나, 일반적으로 전염성이 없는 것으로 알려져 있지만 세균성 전립선염의 원인균 중 몇 가지는 성관계를 통해 성상대자에게 감염을 일으킨다.

따라서, 검사 후 전문의에게 전염가능여부를 묻고, 성상대자와 함께 검사를 받는 것이 좋다.

골드만 비뇨기과 조정호 원장에 따르면 “비세균성 전립선염인 경우 규칙적인 성생활로 전립선액을 배출해주거나 약물치료와 함께 좌욕으로 혈액순환을 증가시키는 치료법 외에 전립선마사지 등의 물리치료가 병행된다.

때문에 장기간의 치료기간이 소요된다. 전립선염 치료를 등한시 하면 후에 요도염과 번갈아 재발하기 쉬우므로 완치를 위해서는 인내심을 갖고 치료에 임하는 자세가 필요하다.”고 한다.



증세가 나아져도 1~2주 후에 완치되는 요도염

요도염은 성관계로 인해 전염되는 성병의 일종으로, 요도와 방광에 생긴 세균에 의해 염증이 생기는 것을 말한다.

전 세계적으로도 가장 흔한 성병인 요도염은 임질균에 의해 발생하는 임균성 요도염과 그 외의 균들에 의해 발생하는 비임균성 요도염으로 분류한다. 

요도염의 정확한 치료는 원인균에 따라서 달라진다.

최근 대부분의 요도염이 한가지 균만으로 감염되는 것이 아니기 때문에, 통계상 가장 흔한 균에 대한 치료를 먼저 시도하고 혼합감염의 우려가 있으므로 임질균에 대한 치료도 병행하는 것이 안전하다.

하지만 최근 배양검사로 진단이 불가능한 원인균 뿐만 아니라 요도염의 원인이 되는 모든 균의 종류를 한꺼번에 검사 가능한 PCR 검사방법으로 진단을 받고 원인균을 확실히 파악하여 치료하는 것이 가장 좋다.

대게 약물 복용 뒤 며칠 뒤 증세가 쉽게 사라지지만, 균은 1~2주 후에 사라지기 때문에 증세가 없다고 하여서 섣불리 성관계를 맺는 것은 위험하다.

치료 후 소변검사를 통해 완치 여부를 정확히 알아야 한다.



치료보다 더 중요한 예방

예방을 위해서 요도염은 성생활에서 콘돔을 끼는 등의 주의를 요하고, 전립선염은 음주를 피해야 한다. 알코올은 염증을 생기게 하며, 전립선 근처 혈액순환을 방해하는 요인이다.

오랫동안 앉아있는 자세 역시 회음부를 압박하기 때문에 좋지 않고, 승마나 자전거 타기 등 전립선에 직접적으로 충격이 가해지는 운동이나 취미 역시 안 좋은 영향을 끼칠 수 있다.

요도염과 전립선염은 치료 후에도 다시 발병할 확률이 높기 때문에 재발을 막기 위해서도 예방법을 알고 실천해야 한다.

본인 뿐 아니라 파트너의 건강을 위해서라도 올바른 생활습관과 성생활로 요도염과 전립선염을 예방하도록 해야 한다.

 

 

출처-이뉴스투데이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49 [이코노미세계] 강한 남자 만들기? 위험천만!조루·발기부전 진실과 오해   2009.09.03 44278
48 [세계일보]성기능장애 '혼자만의 고민'은 금물10명중 3명 조루…50세 이상 절반 발기부전   2009.09.03 41808
47 [메디컬한국]30대 남자의 비밀 ... 해답은 있다   2009.03.13 38282
46 대리부도 사회현상? 남성불임, 남성기능저하가 원인   2014.07.11 37497
45 [세계일보]'해피 드러그'의 진화…침실에서 '好好好'피임·발기부전 이어 조루 치료까지   2009.09.03 37161
44 [월간ccvtvpartners]전립선 건강법-고인물은 썩기 마련   2008.11.18 36203
» 너무 닮은 전립선염과 요도염, 바로 알고 치료하자   2014.10.20 36151
42 [이허브] 스테이크와 햄버거   2008.12.15 35835
41 [세계일보]크리스마스의 악몽   2008.12.25 35765
40 [세계일보] 진정한 홀인원이란   2009.01.09 35589
39 전전긍긍 속앓이 하는 조루증, 제2의 문제 일으킨다   2014.10.02 33711
38 이제 여성이 남성을 즐기는 시대   2014.10.02 33227
37 "포경수술, 성병 감염률 낮춰"   2014.10.21 32862
36 인터넷에 나도는 잘못된 성지식   2014.10.30 32458
35 겉으론 '성격차이 이혼', 알고 보니…?   2015.04.14 26704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Next ›
/ 4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